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양쪽 귀 잘린 아기 고양이에게 돌 던지며 괴롭힌 시민들

등록일 2021년11월06일 18시29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출처 = gettyimagesbank)

 

[펫츠온] 이미지 공유 사이트 이머저에는 거리를 떠돌다 구조된 아기 고양이 ‘어글리’의 사연이 공개됐다. 아기 고양이 어글리는 오랫동안 처참한 모습으로 거리를 떠돌다 현재의 주인에게 구조됐다. 어글리는 발견 당시 한쪽 눈을 실명한 상태였으며, 양쪽 귀와 꼬리는 잘려나간 상태였 던 것으로 전해졌다. 왼쪽 다리는 부상으로 인해 안쪽으로 휘어져 있었으며 온몸이 상처로 뒤덮인 참혹한 모습이었다. 이와 같은 처참한 모습 때문에 길을 지나던 사람들은 모두 어글리를 피했으며 아이들은 돌을 던지며 괴롭히기까지 했다.

 


(출처 = gettyimagesbank)

 

반항 한 번 제대로 하지 못하고 괴롭힘을 당하는 어글리를 본 현재 주인은 어글리를 구조하기로 마음먹었다. 이후 주인의 정성스러운 보살핌 덕에 어글리는 시간이 지날수록 건강을 회복했으며 점차 성격도 밝아졌다. 그러나 길거리 생활 중 얻은 질병이 악화되며 결국 눈을 감을 수밖에 없었다. 어글리의 주인은 “못생기고 아프다는 이유로 무시당하던 어글리의 삶이 너무 안타깝다”며 안타깝고 슬픈 심정을 드러냈다.

 

 

 

 

 

 

 


 

 

 

 

 

 

 

[저작권자 ⓒ펫츠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 petsonnews@naver.com

오태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뉴스ON 펫산업 펫셀럽 P.O.T 해외ON

뉴스ON

펫산업

P.O.T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